기사제목 성공 이야기(37) - 야고보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성공 이야기(37) - 야고보

기사입력 2017.10.31 15:45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성경에는 야고보라는 이름이 4명이나 등장한다. 세베대의 아들 야고보, 유다의 아버지 야고보, 알패오의 아들 야고보, 예수님의 동생 야고보가 등장한다. 오늘 언급하는 야고보는 주님의 제자요, 사도 요한의 형인 세베대의 아들 야고보이다. 그는 아우인 요한과 어머니인 살로매 등과 함께 주님을 믿었다. 믿음의 가정에서 자란 것이다. 결혼을 하지 않았으니 남편으로서, 부모로서 성공했는지는 알 수가 없다. 그러나 그의 가정 분위기가 영적이었다는 것만은 분명하다. 후일에 예루살렘 교회의 지도자 중에 한 사람이 되었으니 영적으로 사회적으로 성공했다고 볼 수 있다. 스스로 사도가 된 것을 자랑스럽게 여겼고, 주님의 제자 중에 제일 먼저 헤롯왕에게 순교를 당하는 것을 영광으로 생각했으니 개인적으로도 성공했다고 볼 수 있다.
 그렇다면 그의 성공 요인은 무엇이었을까?
 첫째, 그는 영적인 동생과 함께 자랐다. 동생 요한과 어머니 살로메와 함께 신앙생활을 했으니 그는 영적으로, 개인적으로 성공할 수 있었다. 흔히 사람들은 성공의 요인을 크게 두 가지로 나눈다. 하나는 개인의 능력이요, 다른 하나는 환경의 영향이다. 야고보는 개인의 능력보다는 환경적인 영향을 많이 받아 성공할 수 있었다. 성경을 보면 사도들의 순위를 정할 때, 그는 동생인 요한 다음으로 그 이름이 거명 되었다. 이는 동생 요한이 모든 면에서 형인 그보다 우수했다는 증거이다. 그는 동생과 어머니의 영향 속에서 자신의 삶을 성공적으로 살았다. 우리 주변에는 개인적인 능력을 보면 좀 약하지만 주변 환경이 좋아서 성공하는 사람들을 많이 보게 된다. 야고보도 그런 유형이다. 우리는 자녀들의 성공을 위해서 부모인 우리들이 솔선수범하는 본을 보여 주어야 한다. 그것이 자녀 성공에 큰 영향을 준다.
 둘째, 그는 제자들 중에 가장 많이 주님의 기적을 보았다. 변화산에서, 야이로의 죽은 딸을 살리는 모습, 베드로의 장모 병을 고치는 모습, 감람산, 겟세마네 동산에서의 기도 등 그는 제자들 중에 가장 많이 주님과 더불어 있으면서 주님의 기적들을 본 사람이다. 기적은 가장 강렬한 영적 체험 중에 하나이다. 기적을 직접적으로 체험한 사람은 말할 것도 없고, 그 기적을 본 사람도 큰 영적 체험을 하게 된다. 바로 이것이 그로 하여금 순교도 겁을 내지 않고 오히려 감사하게 여기면서 기쁘게 그 순교를 받아들이게 되는 행동을 하게 하였다. 성공이란 성공하는 사람에게 주어지는 어떤 강렬한 내적 체험이 있을 때, 강한 동기를 갖게 되어 어떤 일에 집중하면서 얻어지는 열매이다.
 셋째, 그는 적극적인 성격을 가진 사람이다. 그 역시 동생처럼 별명이 우뢰의 아들이었다. 적극적인 사람은 경솔할 수 있어 실수를 자주 하기도 하지만 그 성격을 잘 활용하기만 하면 성공하는 데 큰 역할을 한다. 흔히 성질 값 한다는 말일 있다. 후일 그는 신앙을 통해 그의 적극적인 성격을 잘 다듬고 상황에 따라 절제하는 힘을 얻었다. 적극적인 성격을 긍정적으로 관리하는 능력을 갖게 되었다는 것이다. 이러한 영적 훈련을 통해 다듬어진 그의 성격은 성공의 큰 견인차 역할을 했다. 역사적으로 크게 성공한 사람들 중에는 그 성격이 적극인 사람들이 많았다는 연구 결과도 있는 데 수긍이 간다.
 마지막으로 그는 좋은 어머니 밑에서 자랐다. 그의 어머니 살로메는 상당히 성취동기가 강하고 자녀 교육에 열심 있는 분이었다. 그녀는 자녀들이 성공하기를 바랐다. 그래서 주님에게 주님이 왕이 되면 두 아들에게 높은 벼슬을 주기를 간청했다. 주님은 이런 요청에 대해 그녀를 비판하지 않았다. 주님은 어머니의 욕구에 응하면서 단지 그 방법의 잘못을 지적했을 뿐이다. 주님은 으뜸이 되려는 욕구에 대해 인정하면서 그 방법으로 남을 섬겨야 한다고 말씀하셨다. 성공은 지배하려는 데서 얻어지는 것이 아니라 섬기려는 자세에서 얻어진다.
 오늘날, 현대인들, 그리스도인들은 성공하기를 원하면서 좋은 환경을 만들려고 하지 않는다.  만들어진 좋은 환경에서 성공하는 것보다 좋은 환경을 만들고 성공하는 것이 더 값진 것이다. 부모들은 자녀들에게 성공을 요구하기 전에 환경 관리를 잘 해야 하고, 좋은 성격을 형성하도록 도와주어야 한다. 성공은 환경에 큰 영향을 받는다. 좋은 영적 환경, 교육적 환경 등을 통해 자녀들의 성공을 돕는 부모들이 되어야 한다.
[교회정론 기자 @]
<저작권자ⓒ교회정론 & cra-aligo.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